매일경제- KT, 올해 ‘KT 명장’ 158명 선정

KT, 올해 ‘KT 명장’ 158명 선정

박진형 입력 2017.05.25. 10:04
임헌문 KT Mass 총괄 사장과 ‘KT 명장’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 제공 : KT]
KT는 KT 분당사옥 대강당에서 2017년 ‘KT 명장’ 임명식을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KT 명장은 전국 대리점, 플라자, 고객센터, 개통, A/S 등 KT 그룹의 대 고객 서비스를 담당하는 직원 약 3만5000명 중 최고 수준의 상담 기술을 보유한 직원들에게 부여하는 명칭이다.

KT 명장은 고객서비스 레벨에 따라 ▲글로벌 최고 수준의 ‘KT 대표 명장’ ▲국내 최고 수준의 ‘KT 그룹사 명장’ ▲각 지역을 대표하는 ‘KT 지역 명장’ 등 3단계로 구분된다. 이번에 KT 명장으로 뽑힌 158명의 직원은 명장임을 인증하는 배지, 임명장 그리고 격려금을 받았다.

KT 대표명장으로 뽑힌 KT IS 소속 조경운 상담원은 “명장으로 선발돼 영광”이라며 “앞으로 모든 고객이 KT의 명품 고객서비스에 감동할 수 있도록 더욱 열심히 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다른 기업들과 달리 KT는 기술 분야뿐만 아니라 고객 서비스 분야에도 명장 제도를 도입해 고객 서비스 담당 직원들의 자긍심을 높이고 고객 서비스 경쟁력 강화에 힘쓰고 있다.

같은날 제3회 ‘KT 설명왕 경진대회’도 열렸다. KT 설명왕 경진대회는 지난 2015년 시작된 행사로 상담 직원들이 팀을 이뤄 고객 상담 롤플레잉(Role-Playing) 경연으로 진행된다. 특히 올해는 KT의 혁신기술 상품을 고객이 쉽게 이해하고 사용하도록 설명하는 부분에 중점을 뒀다.

임헌문 KT Mass총괄 사장은 “설명왕 경진대회, KT 명장 등 최고 수준의 고객서비스 제공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3만5000명 KT 고객 접점 직원들 모두가 KT 명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박진형 기자]

1 댓글

  1. 이 기사에 나오는 3만 5000명이란 숫자는 무엇을 의미할까요?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