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IN- [단독] 박근혜, 포스코·대한항공 인사 개입했다

특별취재팀(주진우·차형석·천관율·김은지·김동인·전혜원·김연희·신한슬 기자)

안종범 전 수석은 업무수첩을 쓰는 규칙이 있다. 맨 앞장에 ‘12/3/15~12/ 16/15’ 식으로 수첩을 쓴 시기를 적는다. 또 업무수첩 맨 마지막 장은 인사와 관련된 내용 메모가 많다. 주로 사람 이름을 적어두었다. 2015년 12월3일부터 2015년 12월16일까지 쓴 수첩의 맨 마지막 장에 포스코 관련 인사 사항이 적혀 있다. ‘POSCO 우 김 전무(△△법인장) 윤 이 김 황 장.’ 이들 이름 옆에 하이픈(-)을 그어놓고 설명을 달았다. 한 사장급 임원 이름 옆에는 ‘-문재인’이라고 적혀 있고 두 명 이름 옆에는 ‘-여자 문제’라고 적혀 있다. 포스코 상황을 잘 아는 한 관계자는 “2016년 2월에 인사가 있었는데, 이들이 모두 포스코 임원이 맞다”라고 말했다. 안 전 수석의 업무수첩 메모와 포스코 상황을 잘 아는 관계자의 설명을 종합하면, 청와대가 포스코 인사에 깊숙이 개입한 것으로 보인다. 당시 안종범씨는 청와대 경제수석이었다.

2015년 12월11일 박 대통령 지시 사항을 뜻하는 ‘12-11-15 VIP-②’라는 메모에도 포스코 관계자들의 이름이 줄줄이 적혀 있다. 총 16명의 이름이 적혀 있는데 이 가운데 4명은 ‘사외이사’라고 되어 있다. ‘12-26-15 VIP’라고 상단에 적혀 있는 메모도 비슷하다. 이 메모에도 ‘POSCO’라는 항목에 11명의 이름이 적혀 있다. 한 임원 이름 옆에는 ‘SD 뇌물’이라고 적혀 있다. 이 임원은 이명박 전 대통령의 형 이상득 전 국회 부의장의 ‘포스코 비리’에 연루되었던 인물이다.

ⓒ연합뉴스 2014년 12월17일 박근혜 대통령이 권오준 포스코 회장(맨 오른쪽)과 함께 행사장을 둘러보고 있다.

‘12/16/15~1/10/16’라고 쓰인, 그러니까 2015년 12월16일부터 2016년 1월10일까지 안 전 수석이 쓴 업무수첩 맨 마지막 장에는 청와대가 KT 인사에 개입한 흔적이 남아 있다. 이 메모에는 KT 사외이사 세 명(송도균·임주환·차상균)의 이름이 적혀 있다. 가운데 사람을 제외하고 두 사람을 화살표로 묶고 ‘연임’이라고 쓰여 있다. 이 메모가 적힌 페이지 옆면에도 ‘교체’ ‘3년 유임’ 등의 메모가 적혀 있다. 2016년 3월25일 열린 KT 주총에서 송도균 전 SBS 대표이사, 차상균 서울대 전기정보학부 교수는 사외이사로 재선임되고 임주환 전 한국전자통신연구원 원장은 교체된다.

청와대 수석 수첩에 대한항공 지점장 이름이

포스코와 KT는 공기업이었다가 민영화된 대표적 회사다. 정부 지분은 하나도 없다. 그러나 민영화 이후에도 정권이 인사를 좌지우지해왔다. 박근혜 대통령은 후보 시절에 ‘낙하산은 없다’고 공약한 바도 있다. 하지만 안 전 수석의 업무수첩을 보면, 그런 공약이 무색하다.

안 전 수석의 업무수첩에 따르면, 청와대는 대한항공 지점장 인사에도 개입했다. 안종범 전 수석의 업무수첩에 ‘고창수’라는 이름이 5~6회가량 나온다. ‘7-24-15 VIP-③’이라고 적힌 메모에 이 이름이 등장한다. 2015년 7월24일 대통령이 지시한 사항을 담은 것으로 보인다. 이 메모에는 ‘한진’에 동그라미를 친 후 다음과 같이 적었다. ‘2-대한항공 기업 참여 프랑크푸르트 지점장 고창수 신망’ ‘3년 연임 부탁’이라는 말도 나온다. 2016년 1월3일에 작성된 VIP 지시 사항을 담은 것으로 보이는 메모에도 ‘4. 고창수 대한항공 지점장 2월 본사 파견 원치×→서울, 제주지점장’이라고 적혀 있다. 상단에 ‘1-23-16 VIP’라고 쓰여 있는 또 다른 메모에는 ‘9. 고창수→제주지점장’이라는 대목이 나온다. 고창수씨는 최순실씨의 고향 지인으로 알려져 있다. 안종범 전 수석의 수첩에 따르면, 박 대통령이 대한항공 지점장 인사에 직접 (그것도 여러 번 언급하며) 관여한 것으로 보인다.

특별취재팀 webmaster@sisain.co.kr

2 댓글

  1. BIT프로젝트 파산에 가장 큰 책임이 있는
    차상균이 kt새노조의 강력한 반대에도
    사외이사 연임할 수 있었던 이유가 있었군요..

  2. 특검은 열심히일하는 국민과 기업을 모독하지 마라 ??

    초딩도 아는 정의를 모르는 특검은 정신차려라 ??

    대한민국 특검은 초딩도 아는 정의를 아는가 ??

    특검이여 정의는 초딩도 안다 특검이여 박근혜 최순실이 기업들한테 삥듣은 것인데 누가 죄인이고 피해자인지 초딩도 알겠다

    특검이 박근혜 잡자고 무리해서 박근혜 최순실한테 삥뜯긴 피해자인 기업과 총수들한테 뇌물죄 적용하는데 그런게 정의인가??

    특검아 초딩들한테 물어봐라 돈 뺒은 강도가 나쁜놈인지 돈 뺒긴 사람이 나쁜놈인지 초딩도 안다 정의를 모독하지마라

    열심히 일하는대한민국 국민과 기업이 박근혜 최순실한데 속고 이제는 믿었던 특검한테도 초딩도 아는 이런 피해를 보고 있다

    열심히 일하는 대한민국 국민과 기업은 분노한다 초딩도 아는 정의도 모르는 정의가 무슨 정의인가?

    열심히 일하는 대한민국 사람과 기업이 민간안 아줌마한테 미쳤다고 피같은 번돈을 억 단위로 돈을 주겠는가??

    –대한민국 정치가 개판이라 이런일이 생기는것이다–

    – 최순실 국정농단 최초 원인은 최태민 사기목사놈하고 박근혜가 만나서 시작된것이다-

    목사 자격증도 대전에서 무당짓한던 최태민을 조현종 예장(대한예수회장로회)종합총회 회장인 조현종 목사가

    무당짓한던 최태민을 꼬셔서 돈 받도 신학교도 안나온 최태민에게 목사 안수를 주었단다 한마디로 가짜 사기 목사놈인것이다

    조현종 목사라는 자가 나중에는 최태민 사기목사놈한테 마약도 공급해 했단다(전기영 목사 조웅목사 인터뷰에 나온다 )

    최순실 아버지 최태민 사기 목사놈이 박근혜하고

    구국 선교단 구국 십자군 만들어 목사 똘마니들하고 기업과 사람들한테 삥뜯어서 사리사욕하고

    최순실 아버지 최태민 사기 목사놈이 박근혜하고 육영재단 영남대학교 정수장학회 장악해서 사리사욕하고 여자들 농락하고

    최태민 사기 목사놈 딸인 최순실도 자기아버지 최태민 사기 목사놈하고 박근혜한테 배운데로

    열심히 일하는 기업들한테 삥 뜯어 호빠나 다니고 국정 개입해서 국정농단하고 자기딸 정유라 승마 지원하고 조카 장시호 지원하고 개판이다

    최태민 사기 목사놈이 육영수 여사님 사후에 순진하고 어리석은 박근혜 최면술로 세뇌시키고 몸과 마음을 지배하고 속이고 이용하더니

    최태민 사기 목사놈 딸인 최순실까지 박근혜를 속이고 이용해서 국정농단하고 사리사욕하고 호빠나 다니고 개판이다

    병신년에 (2016년) 박근혜 최순실 때문에 대한민국 병신이 됐다

    대한민국 국민들은 정신차려야 한다 대한민국 반드시 정치 개혁해야 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인터냇 다음 네이버 구글 검색창에서 최태민 박근혜 정윤회 최순실 고영태 정유라 검색해 보면 나옵니다

    이정도는 초딩도 인터넷 검색해서 알수 있지요

    대한민국 국민들은 인터넷 다음네이버 구글 검색창에서 -인생을 사기나 치면서 살지 말자 –반드시 검색해 보시고

    대한민국 국민과 대권주자도 정치인도 공무원들도 초딩도 아는 사기에 속지 말기바랍니다

    제발 대한민국 국민이 진실을 바르게 알고 정신차려야 나라가 삽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