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發 자녀 입시비리 전수조사’ 여의도 칼바람 부나 – 시사포커스

[시사포커스 / 박고은 기자] 조국 법무부 장관 딸 입시특혜 의혹으로 정치권이 들썩이고 있는 가운데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20일 국회의원 포함 고위공직자 자녀 전체에 대한 입시 비리 전수조사를 제안했다.조 장관 딸 입시 의혹을 계기로 사회적 화두로 떠오른 ‘공정’의 가치를 회복하기 위해 이같은 전수조사를 제안한 것으로 읽히고 있다.이에 대해 여당인 더불어민주당도 국회의원이 포함된 고위공직자 자녀 전체에 대한 입시 비리 전수조사에 긍정적인 모습이다.이인영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을 만나 “못할 건 없다”는 입장을 전했다.
— 사이트 계속 읽기: www.sisafocus.co.kr/news/articleView.html

0 댓글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