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상용직 파업 45일째…점거 농성 3시간 만에 해제

【대구=뉴시스】배소영 기자 = KT상용직대구경북지회(KT대경지회)가 대구 북구 고성동 KT북대구지사 로비에서 점거 농성을 벌였다. KT 하청업체의 임금체납과 노동 착취를 주장하며 파업에 돌입한 지 45일 만이다. 5일 KT대경지회는 이날 오전 9시30분부터 장기파업사태를 해결하고자 원청인 KT와의 면담을 요청하며 점거
— 사이트 계속 읽기: mnews.joins.com/article/23183030

0 댓글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