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오너리스크 이어 잇단 부당노동행위로 구설수…”중노위, KTS남부 노조 선거 개입 등 인정” – 일요주간

[일요주간=김지민 기자] KT 그룹사 KT서비스남부(이하 KTS남부)에서 부당노동행위가 일어난 사실이 일부 인정된 것으로 드러났다.KT새노조는 15일 성명서를 통해 “중앙노동위원회가 지난 10일 KTS남부의 부당노동행위를 인정했다”며 “지난해 KTS남부 노동조합 위원장 선거에서 회사 측이 불법으로 개입해서 특정 후보를 지원하고 상대편 후보의 선거활동을 방해한 사실을 인정한 것”이라고 밝혔다.KTS남부는 KT의 그룹사로 통신서비스를 제공하는 종합통신회사다. KTS남부는 부당노동행위 의혹 외에도 지난해 산업재해로 2명이 사망하고, 지난
— 사이트 계속 읽기: www.ilyoweekly.co.kr/news/articleView.html

0 댓글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