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황창규 회장 ‘퇴진설’ 현실화되나…“포토라인 서기 전에 퇴진하라” – 시사포커스

[시사포커스 / 김용철 기자] KT 황창규 회장이 결국 피의자로 입건돼 소환조사가 불가피해지면서 그동안 끊임없이 제기됐던 ‘황창규 퇴진설’이 현실화될지 이목이 쏠리고 있다. 노조는 포토라인에 서기 전 퇴진 촉구에 나섰다.12일 경찰에 따르면 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KT 불법 정치자금 제공 의혹에 황창규 회장이 불법정치 자금 전달 과정에 관여한 정황을 잡고 피의자로 입건 수사선상에 오르면서 조만간 소환조사가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그동안 퇴진설에 시달렸던 황 회장이 만약 불법정치 자금 전달 관여한 정황이 사실로 밝혀질
— Read on www.sisafocus.co.kr/news/articleView.html

0 댓글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