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하청 계열사 노동자 착취에 침묵하는 노조는 민주노조가 아니라 귀족노조일 뿐이다.

2017.10.10

우울

조회228

LGu+에는 두 개의 노조가 있다. 대략, 50%내외의 조합원 비율로 두 노조 모두 교섭권이 있다. 한 곳은 민주노총, 다른 한 곳은 한국노총..

민주노총 소속은 주로 데이콤, 파워콤 출신이고, 한국노총 소속은 lg텔레콤 출신이다.

뭐가 크게 다를 것 같지만, 하청 노동자 착취에 공식적으로 침묵하기는 똑 같다.

KT민주화연대는 들어라. 연봉 7,600 kt정규직들에게 연봉 8,600 으로 올려주는게 민주화연대의 목표라면 kt민주화연대 자체가 또다른 적폐세력이다. 광화문 kt본사 앞에서 1인 시위하는 서울지하철 출신 민주노총 위원장 직무대행은 현실을 정확히 직시하라.

댓글 (0)

    패스워드 확인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