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노조, 朴정권·KT 유착 의혹과 K뱅크 선정 ‘의문 투성’ 진상규명 촉구 – 일요주간

[일요주간=하수은 기자]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지난 18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기재위) 국정감사에서 박근혜 정권이 인터넷전문은행 사업자 선정 과정에서 K뱅크를 사전에 내정한 뒤 평가 결과를 짜 맞췄다는 의혹을 제기한 이후 금융노조가 진실규명을 촉구하고 나서 주목된다.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이하 전금노)은 22일 ‘박근혜 정권·K뱅크 유착 의혹, 진상 밝히고 관련자 반드시 처벌해야’라는 제하의 성명서를 통해 “‘정찬우(前한국거래소 이사장) 연결고리’ 가능성 및 최근 은산분리 규제 완화 졸속 처리의 중요한
— 사이트 계속 읽기: www.ilyoweekly.co.kr/news/articleView.ht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