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뱅크 부실, 은산분리 때문만은 아니다 – 뉴시안

[뉴시안=송범선 기자] 케이뱅크는 은산분리 완화 정책으로 위험한 상황을 모면할 수 있을까.인터넷 전문은행에 한해서 은산분리가 완화된다. 은산분리란 산업자본이 금융시장을 잠식하는 것을 막기 위해, 산업자본이 보유할 수 있는 은행 지분을 10%(의결권 있는 지분은 4%)까지로 제한하는 규정이다. 즉, 은행과 산업을 분리하는 것을 의미한다.그런데 인터넷 전문은행의 경우, 앞으로 산업이 잠식할지 모르는 리스크를 감당해서라도 제도가 변경되려 한다.명분은 혁신기술과 자본을 가진 IT 기업의 인터넷전문은행 참여 확대다. 케이뱅크와 카카오뱅크 등
— 사이트 계속 읽기: www.newsian.co.kr/news/articleView.html

0 댓글

댓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