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가요금제’는 쏙 빼고…이통사, 속 빈 요금경쟁 : IT : 경제 : 뉴스 : 한겨레모바일

무약정 혜택 등 요금·서비스 개편 바람 불지만 대상 일부인데다 ‘고객 묶어두기용’ 많아 SKT “기기변경·약정 없으면 1년 넘어야 포인트 사용” 약정할인 위약금 유예도 재약정에 1~2년 묶여 LGU+, 수익성 높은 고가요금제만 혜택 늘려 “보편요금제 추진 이유인 저가요금제 차별은 비켜가”
— Read on m.hani.co.kr/arti/economy/it/835789.html

0 댓글

댓글을 남겨주세요